ABOUT ROASTER

 

KakaoTalk_20190105_133919582.jpg

 

 2012년 서울 광진구 중곡동에 위치한 안녕 가비 커피 로스터스. 개인적으로 우연히 인스타 그램에서 본 후 많은 관심과 궁금증이 생긴 로스터리이기도 하다. 

김보권 로스터가 말하는 커피는 "Coffee quality is not subjective" 즉, 커피의 품질은 주관적이지 않다. 이 부분은 개인적으로도 커피를 대하는 시선이 비슷하다고 생각을 한다. 커피의 품질을 생두의 품질과도 연관성 있게 볼 수 있다. 그래서인지 그의 인스타그램에서는 생두의 기본적인 정보 이외에도 생두의 수분량, 밀도 등 로스팅 프로파일을 하는데 중요한 부분의 정보를 볼 수가 있다. 

 

오픈 이후로 혼자서 운영 중인 김보권 로스터는 기센 w1 로스터기를 사용 중이며, 생두의 선택이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을 한다고 한다. 생두의 품종, 나라, 가공 방식 등 각각의 생두가 가진 중요한 정보를 체크한 후 수분과 밀도를 확인하고 샘플 로스팅 후 커핑을 통해 그 생두가 가진 포텐셜을 파악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한다. 이 부분이 커피 선택에 있어서 가장 큰 부분이면서도 시행착오가 가장 많은 부분이라고 한다. 샘플 로스팅으로 생두가 가진 특성을 이해한 후에 미리 로스팅 프로파일을 그려서 로스팅을 한다고 한다.  

 

ABOUT PACKAGE

 

904e55d4a3052d919db0e38e80669196.jpg

[ photo by beanprofiler panel 좋은산 ]

두 종의 원두를 지원을 받았으며, 두 종이 다른 패키징으로 왔다. 하나는 화이트 색상이며, 다른 하나는 투명한 패키징이다. 어떠한 이유에서 두 종을 다르게 패키징을 한 것 같지는 않다. 그러기에는 두 종의 원두 모두 높은 수준의 생두를 사용하였다고 생각이 들었기 때문이다.

 

COFFEE INFO

 

IMG_20190106_155028_223.jpg

+ 엘 살바도르 2018 C.O.E #10

 

농장명 : 엘 콘로달, 농장주 / 호세 아르만도 페라자

지역 : 찰라테난고 / 재배고도 : 1,500

품종 : 파카마라 / 가공방식 : 허니프로세싱

커핑스코어 :88.50

weight loss 12.75% / roast : medium light / DTR : 8.1%

wholebean Agtron 64.3 / Gruondbean Agtron 78.8

컵노트 / orange, chocolate, vanilla, raspberry, clean peach, caramel, citrus, long aftertaste, sweet

로스팅 2019.1.9

 

2019-01-12 11.10.11 1.jpg

 

+ 에티오피아 웨스트 아르시 워르카 G1

 

농장 : 웨스트 아르시 워르카

지역 : 예가체페 게데오 게뎁

가공방식 : 워시드 / 커핑스코어 88.75

weight loss : 11.91% / DTR 12.42%

whole bean Agtron 64.8 / Groundbean Agtron  78.6 / light medium

재배고도 : 3,950~4,100M

품종 : 에티오피아 토착종

컵노트 : 조청의 단맛, 꿀, 허브, 레몬에이드, 살구, 딸기, 부드러운 마우스필, 긴여운

로스팅 2019.1.9

  

빈 프로파일러 내 패널들 사이에서도 이 에티오피아의 재배 고도에 대해 이야기가 있었다. 4000m의 고도에서 과연 식물이 잘 자랄 수 있을지? 만약에 자랄수 있는 환경이 된다면 그 커피 재배 환경은 어떨까라는 궁금증이 생겼다. 또한 거기에서 자라서 로스팅 된 원두의 맛의 어떨까 궁금했다.

 

ABOUT COFFEE 

 

- BEAN PROFILER PANEL : JIN ( http://beanprofiler.com/P_review/6138 )

 

+ 엘살바도르 엘 콘로달 C.O.E #10 : 첫 모금을 마시니 밝은 산미가 인상적이네요. 시트러스 계열로 생각이 되며 쌉싸래한 맛이 함께 느껴져 개인적으로 자몽이 연상되었습니다. 이후 카라멜 향과 단맛이 올라와 다소 부담스러울수 있는 산미를 잘 받쳐주는 듯 했습니다. 컵노트에 long aftertaste 가 있었지만 개인적으로는 여운이 있기보다 클린하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 에티오피아 웨스트 아르시 워르카 G1 :  이번 커피 역시 첫모금과 함께 레몬이 연상되는 시트러스 계열의 밝은 산미가 인상적입니다. 단맛은 비교적 가벼운 편으로 이전에 맛 본 "엘살바도르"에 비해 비교적 약하다는 생각이지만 마우스필이 좋아 잘 어울린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 BEAN PROFILER PANEL : johnblack ( http://beanprofiler.com/P_review/6044 )

 

+ 엘살바도르 엘 콘로달 C.O.E #10 : 에티오피아 계열의 화사한 산미가 긍정적으로 다가오는 커피 한 잔으로 다채로운 향미가 특징. 다소 거친 첫 모금의 마우스필과 짧은 여운이 아쉬움으로 다가왔다.

+ 에티오피아 웨스트 아르시 워르카 G1 : 찌르지 않는 레몬의 시트러스 계열의 높은 산미가 깔끔했으며, 부드러운 마우스필로 긍정적인 한 컵을 보여주었으나, 부족한 단맛이 커피 한 잔을 고스란히 즐기기에는 조금은 부담스러운 한 잔이었다.

 

- BEAN PROFILER PANEL : 좋은산 ( http://beanprofiler.com/P_review/6147 )

 

+ 엘살바도르 엘 콘로달 C.O.E #10 : 첫 인상은 마치 와인을 한 잔 마시는 듯한 느낌이었습니다. 라이트한 편인데도 바디감이 무척 농밀하게 느껴집니다. 새콤달콤한 느낌의 산미가 약간은 날카롭게 느껴지기도 하지만 부담스러울 정도는 아닙니다.

+ 에티오피아 웨스트 아르시 워르카 G1 : 살구와 레몬의 상큼함이 인상적입니다. 쥬이시한 느낌이랄까요. 아이스로도 마셔봤는데 무척 잘 어울립니다. 마우스필은 부드러운 편이며 후미로 갈 수록 복합적인 단맛이 살아납니다. 바디감은 가벼운 편이며 여운은 기대에 비해 살짝 아쉬움이 있었습니다. 참고로 물온도가 조금 높았을 때 더욱 커피의 개성을 즐길 수 있었습니다.

 

- BEAN PROFILER PANEL : 하나린 ( http://beanprofiler.com/P_review/6053 )

 

+ 엘살바도르 엘 콘로달 C.O.E #10 :

산미는 말릭계열인데, 톤이 높아 시트러스계열이 연상되기도 한다. 이 조합이 마냥 긍정적이지는 않다. 다소 덜익은 과일을 떠오른다. 미묘한 핵과 뉘앙스가 있는데, 마치 덜익은 복숭아같았다. 다행이도, 커피에 단맛, 단향이 좋아서 이 산미가 조금은 보완된다. 아주 새콤달콤하다. 약간 덜익은 핵과를 한입 베어먹은 듯한 새콤달콤함이 있다.

+ 에티오피아 웨스트 아르시 워르카 G1 : 에티오피아 예가체프의 전통적인 향미를 가진 생두를 잘 선택해서, 그 포텐션을 최대한 잘 발현시킨 만족스러운 커피라고 생각한다. 오히려 그 향미가 너무 강해 부담스러울 뿐이다. 식었을 때, 누군가는 이 허브톤&산미를 부담스러워할 수도 있을 것 같다.

 

- BEAN PROFILER EDITOR : 라파엘

 

두 종의 원두를 지원받아 리뷰를 진행하였다. 먼저 패키징에 적힌 원두의 상세한 정보가 커피를 마시기 전부터 너무 마음에 들었다.

cupping score, weight loss, DTR, Agtron 등 대부분의 로스터리에서는 제공하지 않는 정보를 제공하였으며, 이 수치가 정확히 소비자가 인지할 수는 없지만, 조금만 알고 즐겨보면 커피를 마시는데 더 큰 즐거움을 줄 것 같다.

먼저 2018년 coe #10 엘 살바도르를 에스프레소로 즐겨보았다. 시트러스한 산미가 먼저 입안에서 느껴졌다. 개인적으로 산미에는 익숙해서 그렇게 부담스럽지는 않았다. 산미 뒤에 따라오는 캐러멜의 단맛이 강하지는 않았지만 산미를 조금은 중화시켜주는 느낌이었다. "새콤달콤" 이 말이 머릿속에 맴돌았다.  

 

2019-01-12 11.14.23 1.jpg

 

에티오피아 웨스트 아르시 워르카 G1은 브루잉으로 즐겨보았다. 레몬의 산미가 에피타이져처럼 입안에서 느껴졌다가 이내 사라지며, 실키한 바디와 후미의 복합적인 끈적한 조청과 같은 단맛이 한 잔의 커피를 마시는데 전혀 부담이 없게 좋은 밸런스를 잡고 있었다. 마시고 난 후에 허브톤의 향미가 개인적으로는 독특하면서도 기억에 오래 자리 잡고 있었다.

두 원두를 리뷰하면서 작은 매장에서 높은 품질의 생두를 수급하여, 각각의 개성을 살리기 위해 얼마나 많은 고민과 실패를 했을까? 라는 생각이 들었다. 두 원두 모두 올해의 첫 번째 리뷰 원두로서 만족스러웠으며, 오래 기억에 남을 것 같다. 

 

 

 

+ 안녕 가비 로스터스

  

서울 광진구 능동로 53길 41

인스타그램 공식 계정 : https://www.instagram.com/hellogabi2012/

 

+ BEAN PROFILER에 사용된 사진 중 일부는 해당 로스터리의 HOMEPAGE, FACEBOOK, INSTAGRAM에서 발췌하여 사용하였습니다.

 

+ BEAN PROFILER의 커피 리뷰는 안녕 가비 로스터스의 지원으로 작성되었습니다.

 

 

 

댓글 '1'

하나린 2019-01-16 04:58

수고하셨습니다!!ㅎㅎ

사진 및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왼쪽의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