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OUT COFFEE

 

5nyGiOf3R5yhQiO4W3x1Lg_thumb_13e0.jpg

 

    COFFEE LIBRE - Honduras El Laurel

 

  대표적인 국내 스페셜티 커피 업체 <커피 리브레>

 

  이번 리뷰는 커피리브레의 골드문트 컬렉션 <온두라스 엘 로렐> 입니다.

 

골드문트 컬렉션 (Goldmund Collection)

  골드문트 컬렉션은 "황금입술"을 뜻하는 독일어로 커피리브레의 최고급 원두 라인업을 의미한다고 합니다.  주로 C.O.E 및 기타 경매를 통해 입상한 커피들로 수확량이 극히 적은 고급 커피로 이루어진 컬렉션이라 소개되고 있으니 참고 바랍니다. 

 

COFFEE INFO

  • 농장주 : 오스카 다니엘 라미레즈 Oscar Daniel Ramirez
  • 지역 : 모로셀리 Moroceli, El Paraiso
  • 고도 : 1,400m
  • 품종 : 파라이네마 Parainema
  • 가공 : 워시드

 

UNADJUSTEDNONRAW_thumb_13c1.jpg

 

  이번 리뷰의 <온두라스 엘 로렐>은 <파라이네마>라는 품종의 커피 입니다. 생소한 품종이라 조금 알아보았습니다. 이 품종은 <하이브리드 티모르> 계열로서 커피 녹병과 생산성에 이점을 보인다고 합니다.

 

*하이브리드 티모르?

 1920년대 동티모르에서 발견된 티피카와 로부스타의 자연교배종으로 녹병에 강해 품종 개량시 많이 활용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여담이지만 품종에 대해 알아보다가 커피 구입시 리브레의 직원분과 이야기한게 떠올랐습니다.

 

 

                       커피리브레 : "이 커피는 산지에서 맛 보고 너무 좋아서 C.O.E 출품을 강하게 권유했었어요!"

                                        JIN : " 출품을 권유할 정도면 향미가 정말 좋았나봐요."

                       커피리브레 : "네. 실제로 이 농장에서 이후에 동일한 커피로 C.O.E 출품하여 1위를 하기도 했어요."

 

 

 갑자기 이 대화내용이 떠오른 것은 품종때문인데요. 커피녹병과 생산성 향상을 위한 개량 품종이지만 향미특성도 아주 훌륭했다는 것의 반증이라 최근 특정 품종들에 대한 높은 선호도에 대해서 다시금 생각해 볼 수 있어 재미있었습니다. 

 

 역시 <정답>은 없는거 같습니다. 직접 확인하기 전에는요.

 

ABOUT COFFEE

 

UNADJUSTEDNONRAW_thumb_1211.jpg

 

Hario V60

  • 커피 : 24g (hoduras el laurel)
  • 추출시간 : 2 min.
  • 추출량 : 280ml

 이번 커피는 하리오 드리퍼를 사용하여 기존에 선호하는 추출방식으로 맛 보았습니다. 라이트 로스팅된 커피로 풋내가 나지 않을까 걱정하기도 했지만 봉투를 개봉하니 달큰한 향이 올라오는 것으로 봐서 기우가 아니었나 싶었습니다. 

 

 프래그런스(=드라이아로마)는 아주 복합적이고 밝은 느낌의 향미가 느껴졌습니다. 과일을 연상시키는 그런 향미가 아닐까 합니다. 이 커피는 서울카페쇼 현장에서 구입한 커피로 다른 종류의 커피와 함께 맛보기도 하였는데 그 중에선 가장 풍부한 향미를 보여줬다고 생각합니다.

 

 레몬과 같은 시트러스 계열의 산미가 강하게 느껴지는 듯 하나 생각보다 가벼워 이내 가시고 특유의 복합적인 향미가 올라오는 듯 했습니다. 물론 라이트 로스팅 된 커피로 선호하는 부분에서 차이가 있을거라 생각합니다. 실제로 커피를 같이 맛 본 다른 분의 의견도 그러했고요.

 

 커피 특유의 산미가 부담스럽다는 일행에게 일정량 물을 희석하여 주기도 하였는데 보다 마시기 편하고 허브티와 같은 느낌이라는 의견을 얻었습니다.

 

 개인적으로는 밝은 산미와 허브의 복합적인 향미가 아이스로 마시기에도 아주 좋았습니다.

 

"시트러스 계열의 밝은 산미와 깔끔한 단맛.

허브를 연상시키는 특유의 향미가 맛을 더욱 복합적으로 만들어 주지 않았나 싶습니다."

 

댓글 '4'

딴죽걸이 2017-11-22 21:10

산미가 좀 부담스럽다 할땐 희석을 해주면 좀더 편안하게 느껴지더라구요 

 

물론 산미 덕후들에겐 필요없지만 ㅋㅋ

JIN 2017-11-22 21:21

네! 희석하니까 부담없고 차 마시는거 같다고 하더라고요.

 

그리고 산미 좋아하는 제 친구는 침이 고일정도로 신게 좋다고... 좀 다른 의미로 신걸 좋아하는거 같아요ㅋㅋ

BeanProfiler 2017-11-22 21:55

리브레의 골드문트 라인업은 말이 더이상 필요없는듯 합니다.^^

JIN 2017-11-23 13:36

그런거 같아요! 다른 것도 더 사올 걸 하고 후회하는 중이에요^^

사진 및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왼쪽의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