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OUT ROASTER 

IMG_2922.JPG

2009년에 스웨덴 스톡홀름의 Mariatorget 공원의 coffee bar에서 시작하여 2010년엔 1kg 로스터기로 

시작하였고 2012년엔 디드릭 25kg으로 본격적인 로스팅 납품을 시작하였다. 

2018년 6월엔 유기농 인증을 받았다.

DROP COFFEE는 밝고 명확한 향미와 산미에 유리한 light-medium roasting을 하고 있다.

아래 수상이력에서도 알 수 있겠지만  스페셜티의 선두주자라 불리는 북유럽에서 실력으로 자신들의 존재를 확실히 드러내는 곳이다. 

 

World Roasters Championship

  • 3rd place 2014
  • 2nd place 2015
  • 4th place 2016

Swedish Roasters Championship

  • Winner 2014
  • Winner 2015
  • Winner 2016
  • Winner 2018

White Guide

  • Coffee Bar of the year 2014
  • Coffee Bar of the year 2015

Swedish Latte Art Championship

  • Winners 2013 
  • Winners 2014

Swedish Brewers Championship 

  • Winners 2013 
  • Winners 2014

Swedish Barista Championship 

  • Winners 2011
  • Winners 2013
  • Winners 2015
  • Winners 2018

 

 

ABOUT PACKEGE

IMG_0050.jpg


드롭 커피의 패키징은  2중으로 되어 있다. 로스터리 입장에선 비용이 꽤 들지만

소비자 입장에선 상당한 만족감을 주는 패키징이다. 

10주년 1.jpg

10주년.jpg


이번 패키징은 특별히 10주년 기념으로 10년 전 드롭 커피가 처음 시작할 때 

사용하던 일반적인 패키징으로 만들어졌다.  

10년을 기념한다는 의미로 드롭 커피가 가장 오래 직거래 중인 

Kamwangi  케냐로 출시되었다. 

 

COFFEE INFO 

10주년 1.jpg

Flavour description: Mainly an acidity-driven cup with light to medium body and juicy mouthfeel. The coffee has flavour notes of fresh strawberry, black currant and pink grapefruit. A very long-lasting vibrant and refreshing aftertaste.
Colour: Clear pink - with glitter and sparkles!
Category: Adventurous
Producer: Kamwangi Factory
Location: Gichugu division of the Kirinyaga district
Varietal: SL-34, SL-28 and Ruiru 11 
Harvested: October 2018 to December 2018 
Cooperative: New Ngariama Cooperative Society
Altitude: 1600-1800 masl
Soil: Mainly Nitisol, red volcanic soil. Nitisols occur in highlands and on volcanic steep slopes. They are developed from volcanic rocks and have better chemical and physical properties than other tropical soils.
Processing: Fully washed. Fermented on 24-36 hours. Dried on raised beds for 15-21 days. 

 

드롭에서 6년째 관계를 이어오는 곳입니다. 

Kamwangi는 Kirinyaga 지역의 Kiriny 산 주변 언덕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Ngariama 협동 조합원들은 Kamawangi 공장 주변 농장의 인원들로 구성되어 있으며 

체리를 수확 후 도보 또는 자전거로 25km를 이동하여 공장으로 배달한다고 합니다. 

훌륭한 케냐 커피를 만들기 위해 공장에서 프로세싱 과정 중 엄격한 분류 과정을 거치며 

마지막으로 공장 책임자의 최종 확인을 거치며 관리가 된다고 합니다. 

케냐 또한 기후변화에 직면하여 커피 질병(CBD)에 노출되어 있으며 

기존의 sl28, sl34 품종만 재배하는 것이 아니라 다양한 품종을 도입하였습니다. 

 

CBD 

커피 열매 체리에 곰팡이가 생기는 전염병으로 케냐에 심하게 창궐했던 시즌에는 그해 생산량의 

80%가 피해를 입었다. 

 

ABOUT COFFEE 

10주년 6.jpg

이 커피 또한 밝은 색상의 노르딕 배전이다. 

추출하기가 쉽지 않아  ESPRO PRESS를 이용하여 추출하였다. 

배전이 낮을수록 추출 동안 물 온도 유지가 용이하여 이 기구를 자주 이용한다. 

 

10주년 3.jpg

드롭커피 첫주문할때가 2012년이였는데 첫 아시아 구매자라서 그런가? 드롭마크가 새겨진 킵컵을 선물 받았는데 오랫동안 사용하지 않다가 10주년 기념 커피에 담아봤습니다. 

 

밝은 채색 느낌이다.  

단맛과 산미의 조합이 딸기와 자몽 이 두 가지 과일이 느껴진다. 

딸기의 단맛과 새콤함 그리고 후미엔 자몽향이 입안에서 퍼지는 착각이 든다.

추출도 어려웠고 마실수록 고개가 갸우뚱한다. 왜 이걸 10주년 커피로 만들었지? 

정말 기대했는데 아쉽다. 

 드롭 커피는 로스팅후 3주가 지난 뒤 더 맛있는 경우도 있으니  충분한 디개싱 후 마셔봤다.

드롭 커피가 예전부터 선호하는 전형적인 노트 밝은 채색느낌의  열대과일주스가 생각난다. 

마실수록 과일주스의 늬앙스가 전해진다. 

 

추출도 쉽지 않아서 다 먹지 않고 시간이 좀 더 지난뒤 마시니 제법 괜찮았지만 

10주년 타이틀에 어울리기엔 아쉬움이 남는 커피였다. 

브루잉으로는 저 정도 로스팅 레벨의 콩을 녹여내는게 정말 까다롭고 어려웠습니다. 

실제 같이 드신 분들의 의견 단맛이나 다른 향미가 잘 추출되지 않았다고 합니다. 

이번 콩은  추출하는 동안 물 온도유지가 되는 에스프로프레스가 아니라면 브루잉에선 추출이 제대로 안될 정도였습니다.   

 

 

추출 가이드 

ESPROPRESS, 커피 25g, 물 온도 94도, 400 ml 추출 

사용 그라인더 

felwood 

 

 

Bean Profiler에서 사용된 사진 중 일부는  해당 로스터리의 homepage, facebook, instagram에서 발췌하여 사용하였습니다. 

사진 및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왼쪽의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