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OUT ROASTER

CADF85FC-BE1A-47E5-915D-60688C4A5A13.jpg

2009년에 스웨덴 스톡홀름의 Mariatorget 공원의 coffee bar에서 시작하여 2010년엔 1kg 로스터기로 직접 로스팅을 시작하였고 2012년엔 디드릭 25kg으로 본격적인 로스팅 납품을 시작하였다. 

2018년 6월엔 유기농 인증을 받았다.

DROP COFFEE는 밝고 명확한 향미와 산미에 집중된 light-medium roasting을 하고 있으며 그것은 모든 커피에 적합하다고 믿고 밀고 나가고 있는 곳이다.

아래 수상이력에서도 알 수 있겠지만  스페셜티의 선두주자라 불리는 북유럽에서 실력으로 자신들의 존재를 확실히 드러내는 곳이다. 

 

World Roasters Championship

3rd place 2014

2nd place 2015

4th place 2016

Swedish Roasters Championship

 Winner 2014

Winner 2015

Winner 2016

Winner 2018

White Guide

Coffee Bar of the year 2014

Coffee Bar of the year 2015

Swedish Latte Art Championship

Winners 2013 

Winners 2014

Swedish Brewers Championship 

Winners 2013 

Winners 2014

Swedish Barista Championship 

Winners 2011

Winners 2013

Winners 2015

Winners 2018

 

 

COFFEE INFO 

아틀라스볼리비아3.jpg

 

볼리비아의 아틀라스 농장은  Drop coffee가 믿고 거래하는 곳이며 

매년 수확 철마다 이곳을 방문하고 있으며 이 농장에서 또한 스웨덴 스톡홀름에 위치한 drop coffee에 다시 방문하며 거래 관계를 뛰어넘어 친구로서 함께 성장해왔다고 밝히고 있다. 

이농장의 로드리게즈 가족은 볼리비아에서 Agricafé 이름으로 수출업체를 운영하고 있으며 

이 업체를 통하여 볼리비아 커피를 수입하고 있다.

 Alasitas 농장 

2014 년 Rodriguez 가족은 Caranavi 지역의 토지를 구입하여 지속 가능한 농업에 많은 관심과 상당한 투자를 하고 있다. 

Caranavi는 라 파스 (La Paz) 시에서 북쪽으로 150km 떨어진 곳에 위치하고 있으며 볼리비아 특산 커피 생산의 중심지로 분류됩니다.  

 

Sol de Manana   (지속가능 프로젝트) 


로드리게즈 가족이 진행하는 프로젝트이며 볼리비아의 영세한 농민들에게 여러 가지 커피 품종과 

비료, 농경 전문지식을 지원하고 있다.

 

지속 가능성

 

지난 4 년 동안 Roudriguez 가족은 생산자가 'Sol de Mañana'라고 불리는 지속 가능성 프로젝트를 구축했습니다. 그것은 경제적인 지속 가능성, 사회적 이해 및 환경 인식이라는 세 가지에 기초합니다. Roudriguez 가족으로부터 추가 지원을 받고 있는 Carmelita, Colque 및 Tadassio Mamani와 같은 볼리비아의 다른 생산자로부터 커피를 구입하고 있습니다. 다른 생산자가 지속 가능한 방식으로 더 높은 품질과 많은 양을 생산하도록 돕습니다.

 Roudriguez를 통해 구매하는 모든 커피의 경우, 지불하는 가격의 20 % 는 커피를 배달하는 농부에게 직접 전달됩니다. 

 

지속가능 프로젝트의 결과물 중 한 곳 

 

Alasitas, Caturra, Bolivia

 

아틀라스볼리비아 7.png

 

Flavour description: This is a creamy cup profile with medium body. Notes of caramel, green apple reminding of drinking chocolate with marshmallows, with a finish of cacao nibs.
Colour: Red
Category: Comfortable
Producer:  Pedro-Pablo, Daniela and Pedro Rodriguez
Location: Bolinda, Caranavi, Bolivia
Varietal: Red Caturra
Lot: Mirador
Harvest: August to September 2018
Elevation: 1580 masl
Processing: Fully Washed
Roast: Light to medium to present the natural characteristics of the coffee. 
 

아틀라스 볼리비아 2.jpg

 

카투라 품종 


볼리비아 커피가 가진 가능성을 보여주자는 생각으로 로드리게즈 가족은 

카투라 품종을 포함한 자바, 게이샤 등 다양한 품종을 재배하고 있습니다. 

Caturra는 Bourbon 품종의 자연적인 돌연변이이다. 이것은 왜소증 (dwarfism)이라고 불리는 돌연변이로 

아주 작게 자랍니다.  

1900 년대 초반 브라질에서 발견되었으며 1940 년대 과테말라에 도입되었고

현재는 중앙아메리카(중미) 전역에서 재배되고 있습니다.  

카투라는 타 품종 대비 같은 공간에서 많은 생산량을 자랑하여 농부들에게 인기 품종입니다. 

 

Alasitas, Washed Java, Bolivia

볼리비아 자바2.jpg

 

Flavour description: This is an elegant cup profile with light to medium body, and a buttery mouthfeel. Notes of nutmeg, yellow flowers and roasted nuts, with a lasting salted caramel aftertaste.
Colour: Buttercup yellow
Category: Curious
Producer:  Pedro- Pablo, Daniela and Pedro Rodriguez
Location: Bolinda, Caranavi, Bolivia 
Varietal: Java
Lot: Mirador
Harvest: August to September 2018
Elevation: 1580 masl
Processing: Fully Washed
Roast: Light to medium to present the natural characteristics of the coffee. The Java roast profile is more steep to get the vibrant notes of the coffee out. 

 

자바 품종(Longberry)

아틀라스.jpg


콩은 매우 길고 체리는 크기 때문에 자바는 종종 Longberry라고 불린다. 이름으로 알 수 있듯이, 이 품종은 19 세기 초 네덜란드의 에티오피아에서 직접 자바 섬으로 소개되었습니다.

그것은 원래 Typica 계열로 생각되었습니다. 그러나 분자 마커의 유전 적 지문 채취는 자바가 아비 키 니아 (Abysinia)라고 불리는 에티오피아의 육지에 거주하는 개체군에서 추출한 것이라는 사실을 밝혀냈다.

높은 컵 품질을 가지고 있으며 커피녹병 내성을 가졌으나 생산 대비 수율이 낮은 편에 속합니다. 

 

아틀라스볼리비아5.jpg

 

ABOUT COFFEE

 

아틀라스 11.jpg

 

같은 농장의 두가지 품종을 비교하며 마시면 재미있을 거 같아서 주문을 하였다. 

 

아틀라스볼리비아카투라 1.jpg


 첫 잔을 아이스로 마셔보니 

시원함이 청량감처럼 느껴지며 견과류의 고소함이 느껴진다. 

이후 좀 더 풍부한 맛을 느끼기 위해 따뜻하게 마셔본다. 

부드러운 질감이 느껴진다. 그리고 카카오 음료를 마시는듯한 달콤 쌉싸름함과 견과류의 단맛 그리고 마지막은 다시  카카오를 입안에 넣어서 마무리하는 느낌으로 끝이 난다. 

 

아틀라스볼리비아자바1.jpg


입안에서 몽글몽글 느껴지는 부드러운 인상의 커피이다. 

버티리 같은 마우스 필과 캐러멜과 볶은 견과류의 단맛과 고소함이 마지막까지 남는다. 

부드러움과 단맛으로 시작해 고소함 그리고 다시 단맛으로 끝이 난다. 

 

카투라와 자바 커피가 컵 노트는 다르지만  전체적인 톤은 비슷하다.

카투라를 먼저 개봉해서 마시고 만족스러워서 카투라의 2배 가격인 자바에 큰 기대를 했으나

아쉬웠다. 2배만큼 맛있진 않았기 때문이다. 비교를 하려면 둘 다 최고의 베스트 샷으로만 평을 해야 하지만 

카투라와 자바가 가격 차이 나게 맛있기보다는 서로 품종이 달라 가격의 차이가 날뿐

맛에선 취향에 따라 평가가 갈릴 수 있다는 판단이 들었다.  비싸다고 무조건 맛있는 것은 아니다.

특히 농산품은 맛이 가격을 결정짓는 중요 요소는 아니라는 것이다. 

 

좁은 면적에서 많은 양의 생산성을 보여주는 카투라와

 달리 자바 품종은  생산성이 떨어진다. 

그럼에도 이 농장에서 자바 품종을 재배하는 이유는 단일품종만 재배하는 것보다  

서로 다른 품종이 각기 영향을 미쳐 더욱더 이 농장의 생태계가 더욱더 튼튼해지기 때문이다. 

예를 들자면 커피 전염병인 커피 녹병이 오더라도 서로 다른 품종들이 같은 공간에서 재배되고 있으면 

한쪽 품종이 피해를 받더라도 다른 품종으로 전염병이 옮겨가기 어렵고 병충해가 오더라도  

자연적인 병충해 방지 라인이 생긴다. 

같은 땅에서 다품종을 키우는 것이  조금 더 친환경적이면서도 병충해 확산에도 이득이기 때문에 결론적으로 

농약을 덜 쓰기 때문에 토양에도 좋아서 맛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끼친다. 

커피 농사가 아니라 일반적인 농사 재배에도 한 품종만 대량 재배하는 것보다 다양한 품종의 나무와 

품종을 교체하면서 재배하는 것이 농작물에도 좋다. 

 

 

추출 가이드 

kalita wave155, 커피 20g, 300 ml 추출 , 물 온도 94도 

사용 그라인더 

feldwood 

 

 

Bean Profiler에서 사용된 사진 중 일부는  해당 로스터리의 homepage, facebook, instagram에서 발췌하여 사용하였습니다. 

사진 및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왼쪽의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