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OUT ROASTER 

IMG_2919.JPG

2009년 스웨덴 스톡홀름의 Mariatorget 공원의 coffee bar에서 시작하여 2010년엔 1kg 로스터기로 

시작하였고 2012년엔 디드릭 25kg으로 본격적인 로스팅 납품을 시작하였다. 

2018년 6월엔 유기농 인증을 받았다.

DROP COFFEE는 밝고 명확한 향미와 산미에 유리한 light-medium roasting을 하고 있다.

아래 수상이력에서도 알 수 있겠지만  스페셜티의 선두주자라 불리는 북유럽에서 실력으로 자신들의 존재를 확실히 드러내는 곳이다.  

World Roasters Championship    

  • 3rd place 2014
  • 2nd place 2015
  • 4th place 2016

Swedish Roasters Championship    

  • Winner 2014
  • Winner 2015
  • Winner 2016
  • Winner 2018

White Guide    

  • Coffee Bar of the year 2014
  • Coffee Bar of the year 2015

Swedish Latte Art Championship    

  • Winners 2013 
  • Winners 2014

Swedish Brewers Championship     

  • Winners 2013 
  • Winners 2014

Swedish Barista Championship     

  • Winners 2011
  • Winners 2013
  • Winners 2015
  • Winners 2018

 

COFFEE INFO

 

볼리비아테오도시오5.jpg


Flavour profile: A creamy and sweet coffee reminding of chocolate milk, notes of roasted hazelnuts and a hint of orange marmalade. A lingering sweet finish of prune juice.
Colour: Mild red
Category: Comfortable
Producer: Teodocio Mamani
Location: Canton Uyunense, Caranavi, Bolivia
Certification: Organic
Varietal: Caturra & Catuai
Farm size: 2 hectares – 6000 plants + 1 hectar natural forest reserve
Altitude: 1560 – 1750 MASL
Processing: Fully washed – dry fermented for 16 hours, then washed. Dried on raised beds for about 12 days
Harvested: November 2018 - February 2019
Other crops: Oranges, tangerines and avocados

Roast style: Light to medium to enhance the fruity acidity and round chocolatey sweetness without adding any roast notes.

 


농장 이야기 

테오도시오 7.jpg

테오도르 가족은 농장 내 위치한 자연림 보호구역에 살고 있습니다. 커피 생산과 가공 전반적인 모든 것을

관리하고 있으며 유기농 재배라는 원칙을 지키며 커피 녹병이라는 전염병을 대비하고 있습니다. 

빨갛게 잘 익은 체리만 수확하기 때문에 이곳 커피는 균일한 맛을 냅니다. 


ABOUT COFFEE

볼리비아데오도시오6.jpg


첫 모금을 입안에 머금었다 삼켜본다. 

몽글몽글한 느낌이 마치 생크림을 한입 가득히 삼킨 뒤  달콤한 커피를 한 모금 마신 것 같다.

잠시 뒤 좀 더 식은 둘째 잔을 마시니 

후미의 달콤한 커피 느낌이 아닌 쌉싸름한 특징이 더 느껴진다. 

볼리비아 테오도시오 1.jpg


컵 노트에선 초콜릿 우유라는 표현이 있지만 데운 우유에 설탕 한조각을 넣어 마시고 

초콜릿 작은 조각을 하나 삼킨다면 어울릴 거 같은 맛이 느껴진다. 

그리고 후미에는 자두맛 쿨피스가 느껴지면서 마무리된다. 

달콤함으로 시작해서 중간에 초콜릿 티 그리고 다시 달콤함으로 끝나는 커피다. 

IMG_2556.jpg


추출 시 가는 분쇄도 추출 물 온도 유지가 중요하다. 조금만 떨어져도 단맛이 떨어진다. 

잘 추출된 커피는 달콤함 초콜릿 달콤함으로 끝이 나지만 

추출이 잘 되지 않으면 달콤함 쌉싸름함과 후미의 달콤함의 여운이 이전에 비해 좀 덜 느껴진다.

사실 추출이 잘되지 않아도 매우 훌륭한 커피이지만 

달콤함의 여운을 좀 더 즐기고 싶다면 추출에 좀 더 신경을 써야 하는 커피이다.

 

 

추출 가이드 

kalita wave 185, 커피 25g, 물 온도 96도, 400 ml 추출

사용 그라인더 

kalita 300gr

 

 

 

Bean Profiler에서 사용된 사진 중 일부는  해당 로스터리의 homepage, facebook, instagram에서 발췌하여 사용하였습니다.  

사진 및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왼쪽의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